HOME 제품
유유제약, 1번 바르면 13일 지속되는 무좀약 ‘유원스’

유유제약은 무좀 치료제 ‘유원스(일반의약품)’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유원스는 피부에 바르는 외용액이며, 테르비나핀(Terbinafine)이라는 성분으로 만들었다. 회사측에 따르면 이 성분은 무좀을 일으키는 피부사상균의 생합성에 관여하는 스쿠알렌 에폭시다아제의 활동을 억제해서 치료 효과를 보인다.

유유제약 이재형 OTC마케팅 팀장은 “무좀이 있는 발에 유원스를 한 번 바르면 최대 13일간 약효가 지속된다”며 “바른 후 1~2분 만에 피막이 형성되고, 약효가 30분 내에 각질층에 전달돼 균을 사멸시킨다”고 설명했다.

유원스를 사용할 땐 손과 발을 씻고 건조시킨 후 발바닥에서 발 위쪽으로 약 1.5cm 높이까지 얇게 펴 바른다. 이후 1~2분간 건조하고, 24시간 동안 발을 씻지 않으면 형성된 피막이 10일 이상 유지된다.

황운하 기자  prmco@naver.com

<저작권자 © 헬스프레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운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