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약품신문
종근당홀딩스, 문화예술 사회공헌 활성화세종문화회관‧한국메세나협회와 업무협약

종근당홀딩스(대표 황상연)는 세종문화회관(사장 김성규), 한국메세나협회(회장 김영호)와 14일 세종문화회관에서 문화예술 사회공헌사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종근당홀딩스는 이번 협약을 통해 코로나19로 침체된 문화예술계를 활성화하고 피로감을 호소하는 시민들을 위한 문화예술 사업을 추진한다. 또한 세종문화회관, 한국메세나협회와 함께 다양한 콘텐츠를 공동으로 기획하고 세종문화회관 공간을 활용하여 전시 및 공연을 개최할 계획이다.

이번 협약의 시작은 ‘제7회 종근당예술지상 기획전’을 공동 주최하는 것으로 이달 24일부터 10월 6일까지 세종문화회관 미술관에서 2018년 종근당예술지상 선정작가인 김창영, 서민정, 서원미 3인의 작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11월 10일에는 종근당홀딩스가 진행하고 있는 ‘오페라 희망이야기’ 콘서트를 세종문화회관의 사회공헌 프로그램인 ‘온쉼표’를 통해 선보인다.

오페라 가수와 뮤지컬 배우들이 오페라 아리아, 뮤지컬과 영화의 OST 등을 공연하고, 코로나19의 최전선에서 맞서 싸우는 의료진과 방역관계자들의 이야기도 함께 전할 계획이다. 세종문화회관 M시어터에서 펼쳐질 ‘오페라 희망이야기’는 네이버TV를 통해 온라인 생중계된다.

종근당홀딩스 관계자는 “전례 없는 바이러스와 이상 기후로 지친 시민들에게 문화예술이 지닌 정서적 치유의 기능은 큰 힘을 발휘한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두 기관과 함께 우리 사회 곳곳에 문화예술을 전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발굴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14일 서울 종로구 세종문화회관에서 협약식 후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한국메세나협회 이충관 사무처장, 종근당홀딩스 황상연 대표이사, 세종문화회관 김성규 사장.

최아정 기자  ys1547@hanmail.net

<저작권자 © 헬스프레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아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