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의료
고려대 안암병원에 코로나19 완치 환자가 기부금 전달중증으로 한달간 입원 중 정성스럽게 치료해준 의료진에 감사의 마음 전해

고려대학교 안암병원은 최근 코로나19 중증환자 전담치료병상(19병동)에서 치료를 받다 퇴원한 환자 A씨(61세, 남)로부터 기부금을 전달받았다.

A씨는 고려대 안암병원 코로나19 중증환자 전담치료병상(19병동)의 첫 환자로 지난 9월 입원해 약 한 달간 치료를 받고 10월 퇴원했다. 입원 당시 영상 검사에서 폐 전체가 하얗게 보일 정도로 폐 손상이 심했지만, 고려대학교 안암병원 의료진의 헌신적인 치료 덕에 무사히 완치돼 퇴원할 수 있었다.

A씨는 입원기간 동안 정성스런 치료에 힘써준 감염내과 김선빈 교수를 비롯하여 19병동 이경순 수간호사 등 의료진에 대하여 특별히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박종훈 병원장은 “코로나19로 인해 몸과 마음이 많이 힘드셨을텐데 이렇게 다시 건강해지신 모습을 보니 병원장으로서, 또 의료진으로서 기쁘다”며 “다른 환자들을 위해 보여주신 정성과 마음을 잊지 않고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는 안암병원이 될 것을 약속드린다”고 감사의 말을 전했다.

 

최아정 기자  ys1547@hanmail.net

<저작권자 © 헬스프레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아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