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제38회 보령의료봉사상 시상식 개최임동권 문산제일안과의원 원장, 대상 선정
<보령의료봉사상 시상식후 기념촬영. 왼쪽부터 이필수 대한의사협회 회장, 이종규 울진연세가정의학과의원 원장, 임동권 문산제일안과의원 원장, 박상은 아프리카미래재단 대표, 서정성 아이안과의원 원장>

대한의사협회와 보령홀딩스, 보령제약이 주최한 제38회 보령의료봉사상 시상식이 지난 21일 종로구 보령제약 본사에서 개최됐다. 이날 시상식은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수상자와 주최 측의 최소 인원만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제38회 보령의료봉사상 대상에는 임동권 문산제일안과의원 원장이 선정됐으며, 상패와 순금 10돈의 메달, 상금 5천만원이 수여됐다.

임동권 원장은 22년간 국내외를 오가며 진료봉사를 이어온 공로를 인정 받아 이번 대상을 수상하게 됐다. 임 원장은 2000년 우연한 계기로 외국인 노동자 진료소에서 봉사활동을 시작한 이후, 12개국에서 57회 수술, 4만여명의 환자를 진료하며 봉사활동에 헌신해왔다.

이와 함께, 제38회 보령의료봉사상 본상은 이종규 울진연세가정의학과의원 원장, 아프리카미래재단, 서정성 아이안과의원 원장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으며, 본상 수상자에게는 상패와 순금 10돈의 메달이 수여됐다.

대상에 선정된 임동권 원장은 “국내 최고 권위의 의료봉사상을 받아 기쁘고, 또 하나의 봉사 동력이 될 것”이라고 말하며, “앞으로도 저를 필요로 하는 곳이면 어디든지 앞장서서 찾아가 열심히 봉사하며 살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올해로 38회를 맞이한 보령의료봉사상은 그동안 故이태석 신부와 케냐의 어머니 유루시아 수녀를 비롯해 인술을 펼쳐온 171명의 수상자를 배출하며, 의약계 사회공헌분야에서 최고 권위의 상으로 인정받아 왔다.
 

최아정 기자  ys1547@hanmail.net

<저작권자 © 헬스프레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아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