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인천성모병원 위탁 인천광역치매센터, 치매관리사업 평가 2년 연속 전국 1등국가치매관리정책에 발맞춘 지역특화 사업으로 치매관리사업 질 향상에 기여

인천성모병원이 운영하는 인천광역시광역치매센터(센터장 정성우)가 전국 치매관리사업 평가에서 2020년 평가에 이어 2021년 평가 결과도 최고 점수로 2년 연속 1위를 이뤘다.

평가는 지역 치매관리 조정기관으로서 광역치매센터의 기능을 강화하고자 정책지원, 연구, 기술지원, 교육•홍보 등 7개 영역에 대한 정성 및 정량평가가 이루어졌으며, 서면평가와 함께 평가위원단이 방문하는 현지평가도 진행됐다.

인천광역치매센터는 ICT활용 현황조사, 종사자 교육요구도 조사 등 연구통계 자료집 발간을 통한 치매관리사업 수행의 근거를 마련하고 비대면 가족지원 통합프로그램 및 치매북스 앱 개발, 치매안심센터 기술지원을 위한 현장 컨설팅, 전국 최초 치매친화영화관 운영, 초로기 치매환자 특화 프로그램 운영, 인간존중 돌봄기법 휴머니튜드 도입 등 지역 특성에 맞는 치매관리사업을 선도적으로 수행하며 전 분야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정성우 인천광역치매센터장(인천성모병원 의무원장)은 “2020년도에 이어 2021년에도 좋은 결과를 낼 수 있도록 노력해준 광역치매센터 직원들과 인천시, 치매안심센터, 그리고 치매유관기관의 협력에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광역치매센터의 설립 목적과 비전에 따라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며, 인천시의 치매관리사업을 선도하고 더불어 성장하며 치매안심도시 인천을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정희 기자  prmco@naver.com

<저작권자 © 헬스프레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