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약품정보
한국화이자제약, 폐질환 환자 대상 ‘화이자 보이는 ARS’ 서비스약제 복용 방법 및 이상 반응과 관련한 정보 등 다양한 정보를 전달

한국화이자제약(대표 오동욱)은 11월 폐암 인식 증진의 달을 맞아, 폐 질환을 앓고 있는 환자들을 위한 ‘화이자 보이는 ARS’ 서비스를 도입한다고 25일 밝혔다.

‘화이자 보이는 ARS’는 환자들이 스마트폰 화면을 터치해 손쉽게 원하는 항목을 선택하고 정보를 확인할 수 있는 환자 중심 플랫폼이다.

ALK 양성 비소세포폐암 치료제 ‘로비큐아’(롤라티닙)와 EGFR 엑손 19 결손 또는 엑손 21 L858R 치환 변이국소 진행성 또는 전이성 비소세포폐암 치료제 ‘비짐프로’(다코미티닙)를 처방 받는 폐질환 환자들을 대상으로 약제 복용 방법 및 발생할 수 있는 이상 반응과 관련한 정보를 전달하기 위해 마련했다.

‘화이자 보이는 ARS 서비스’는 11월 ‘로비큐아’ 서비스 론칭을 시작으로 12월 중 ‘비짐프로’ 서비스까지 순차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환자들이 스마트폰으로 ‘화이자 보이는 ARS’ 서비스에 전화를 걸면 문자로 환자 인증 링크가 전송되며, 환자들은 병원에서 제공받은 환자용 리플렛 속 인증 코드를 입력하고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한 후 서비스를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게 된다.

환자 인증이 완료되면 환자들은 보이는 ARS 서비스를 통해 로비큐아 및 비짐프로 등 제품별로 구분된 웹페이지에서 복용 방법 및 이상반응 관리 방법 등 원하는 정보를 얻을 수 있다.

또한 ‘화이자 보이는 ARS’ 서비스는 환자들이 궁금해하던 복용 관련 문의사항을 항목별로 나누어 음성 자료 및 웹페이지 시각 자료를 통해 언제 어디서나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한국화이자제약 오동욱 대표이사 사장은 “폐암 인식 증진의 달을 맞이해 폐질환을 앓고 있는 환자들이 평소 궁금했던 약제 복용 정보에 보다 쉽게 접근할 수 있게 돕고, 환자들의 일상생활 속에서 늘 함께하고자 하는 마음을 담아 이번 ‘보이는 ARS’ 서비스를 도입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한국화이자제약은 환자들이 필요로 하는 부분에 귀를 기울이고, 국내 폐암을 비롯한 폐질환 환자 치료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최아정 기자  ys1547@kakao.com

<저작권자 © 헬스프레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아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