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약품정보
SK바이오사이언스, 제약바이오 최초 TCFD 보고서 발간기후변화 따른 비즈니스의 지속성과 대응 전략 담은 보고서 발간

SK바이오사이언스는 기후변화에 따른 비즈니스의 지속성과 대응 전략을 담은 ‘기후변화 관련 재무정보 공개 협의체 보고서(이하 TCFD 보고서)’를 첫 발간했다고 6일 밝혔다. 지난 6월 ESG 보고서에 이어 지속가능경영과 사회책임경영을 강화하는 두 번째 보고서 발간이다.

TCFD는 지난 2015년 주요 20개국(G20)의 요청으로 국제결제은행(BIS) 금융안정위원회(FSB)가 설립한 국제 협의체로 기업이 기후변화에 따른 리스크와 기회 요소를 파악하고 전략을 수립한 뒤 예상되는 재무적 영향을 수치화된 보고서로 공개하도록 권고하고 있다. 이렇게 발간된 TCFD 보고서는 투자자를 포함한 대·내외 이해관계자들의 투명하고 완전한 의사결정을 돕는 중요한 지표로 활용된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첫 자체 발간한 TCFD 보고서에서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지배구조부터 전략, 위험 관리, 지표와 감축 목표 등을 명시했다. 또 사업 전 과정에서 발생하는 온실가스 감축 전략과 이에 따른 재무 영향을 분석했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기후변화에 따른 중대 위기 요인으로 ▲정책적 탄소가격 도입 강화 및 가격 부담 확대 ▲팬데믹 이후 백신 자급화 및 바이오안보(Biosecurity) 강화 트렌드 대응 필요성 확대 ▲이해관계자의 기후변화 대응 강화 요구 및 사회적 비용 증가 ▲이상기후 현상으로 곤충, 설치류 등의 서식환경 변화에 따른 매개성 감염병 전파 및 확산 등을 꼽았다.

기후변화에 따른 주요 기회 요인으로는 ▲대응 현황 공개 의무화에 따른 글로벌 공동사업 지속성 증대 ▲선도적 대응을 통한 백신 사업자 입지 강화 ▲기후변화 적극 대응에 따른 환경보호로, 인수공통 질병 확산 예방에 대한 기여 등을 선정했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이러한 위기 및 기회 요인을 바탕으로 글로벌 보건 이슈 관점에서 기후변화에 대응하고 지구의 평균온도를 저감하는 ‘2024년 RE100, 2031년 Net Zero’ 전략을 수립했다.

2024년까지 재생에너지 100% 전환을 달성하는 RE100을 통해 탄소 배출량을 선제적으로 감축하고 공장에서 사용되는 연료를 친환경 에너지로 전환하는 등의 추가 노력을 통해 최종적으로 2031년 Net Zero(탄소 배출 제로)를 달성한다는 목표다.

최아정 기자  ys1547@kakao.com

<저작권자 © 헬스프레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아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