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약품정보
지오영, 육군훈련소에 마스크 450만장 전달겨울철 코로나19 재유행 속 국군 훈련병 방역 지원

국내 최대 의약품물류그룹 지오영(대표 조선혜)은 국군 장병 방역지원을 위해 마스크 450만 장을 육군교육사령부 예하 육군훈련소(소장 박원호)에 전달했다고 29일 밝혔다.

지오영의 이번 마스크 전달은 지난 23일 정부의 마스크 착용 의무 조정기준 발표에도 불구하고 코로나19 겨울철 재유행이 계속되는 가운데, 전주 대비 확진자 수가 증가세로 돌아선데 따른 것이다.

육군훈련소는 전국 각지에서 군에 입대한 훈련병들이 모여 생활하는 공간인 만큼, 단체 및 개인 방역에 더욱 세심한 주의가 필요하다.

특히 내무반 등 제한된 공간에서 단체생활을 해야 하는 육군 훈련병들의 방역 활동을 지원해 군내 코로나19 신규환자 발생을 방지하자는 것이 이번 마스크 지원의 배경이다.

이날 전달식에서 지오영네트웍스 유광렬 사장은 “겨울철은 독감과 코로나가 동시에 유행할 가능성이 높은 계절”이라며 “상황적으로 밀집 생활의 가능성이 높은 우리 국군 장병에 대한 선제적인 단체 및 개인방역 지원을 통해 추가적인 확산과 재유행을 신속하게 조기 억제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지오영 구매본부 안희석 부사장은 “우리 국군 방역을 위한 추가적인 지원도 이어질 것”이라며 “우리나라 대표 의약품유통기업으로서 정부의 방역기조를 적극 지원해 국내 코로나19 종식을 앞당기는 데 힘을 보탤 것”이라고 말했다.

지오영, 육군훈련소에 마스크 450만장 전달

최아정 기자  ys1547@kakao.com

<저작권자 © 헬스프레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아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