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제품
한독, 아이 건강 성장에 도움 ‘압타밀 펩티 시네오’ 출시우유 알레르기 있는 아기에게 영양 공급…알레르기 유발 가능성 낮추고 장건강에 도움

한독(대표이사 김영진, 백진기)이 우유 알레르기가 있는 아기의 식이를 위한 ‘압타밀 펩티 시네오(사진)’를 출시했다.

‘압타밀 펩티 시네오’는 신바이오틱스가 함유된 완전 가수분해 분유로 알레르기 유발가능성을 낮추고, 장 건강에 도움을 줘 우유 알레르기가 있는 아이의 건강한 성장을 위한 영양을 공급해 준다.

우유 알레르기는 생후 12개월 미만의 아기에게 가장 많이 발생하는 식품 알레르기다.

영유아 100명 중 2~5명이 우유 알레르기를 앓는다.

‘압타밀 펩티 시네오’는 세계적인 식품회사 다논(Danone)의 특수영양식 전문 자회사 뉴트리시아에서 개발한 영유아용 특수조제식품으로 한독에서 공식 수입해 국내에서 판매하고 있다.

‘압타밀 펩티 시네오’는 우유의 유청 단백질을 잘게 쪼개(펩타이드) 알레르기 유발 가능성을 낮춘 완전 가수분해 분유로 미국 소아과학회(AAP: American Academy of Pediatrics)의 저자극성 기준을 충족하고 있다.

또, 특허받은 신바이오틱스(프로바이오틱스+프리바이오틱스) 포뮬러인 시네오(SYNEO)를 함유해 장내 미생물 균형을 유지하고 장 건강에 도움을 준다.

이 외에도 뼈 성장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칼슘, 모유의 주요 구성 성분 중 하나인 LCP, DNA 사슬의 기본 구성 단위인 뉴클레오타이드 등 아이의 균형 잡힌 성장에 도움을 주는 성분도 포함되어 있다.

‘압타밀 펩티 시네오’는 유청 기반의 완전 가수분해 분유로 맛 평가에 있어도 좋은 점수를 받았으며, 현재 독일, 영국, 프랑스 등 유럽 20여 개 국에서 판매되고 있다.

‘압타밀 펩티 시네오’는 일반 분유와 같이 따뜻한 물과 섞어 조유를 하지만, 아이의 연령, 체중, 질환 상태 등을 고려해 담당 의사의 지시에 따라 사용량과 수유 횟수 등을 정하길 권고한다.

‘압타밀 펩티 시네오’는 한독 자사몰인 일상건강과 뉴트리시아의 네이버 공식 브랜드 스토어에서 구입할 수 있다.

메디컬뉴트리션 사업을 담당하는 한독 김미연 상무는 “’압타밀 펩티 시네오’는 중증도 이하의 우유 알레르기가 있는 아이를 위한 제품이다. 한독은 이번 신제품 출시로 기존 중증도 이상의 아이를 위한 아미노산 분유와 함께 우유 알레르기 아이의 식이를 위한 토탈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라며 “’압타밀 펩티 시네오’를 해외 직구로 주문하며 배송 지연과 제품 변질 등을 우려하는 엄마들이 있었는데, 믿을 수 있는 제품 공급으로 엄마들의 걱정을 덜어주게 되어 기쁘다”라고 말했다.

최아정 기자  ys1547@kakao.com

<저작권자 © 헬스프레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아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