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종합
유나이티드문화재단, 제19회 행복 나눔 음악회 개최강남구 10개 복지관 150여명 참석…클래식 문화 전파 및 지역 사회에 나눔 실천

재단법인 유나이티드문화재단(이사장 강덕영)이 25일 서울시 강남구 유나이티드문화재단 아트홀에서 ‘제19회 유나이티드 행복 나눔 음악회’(사진)를 개최했다.

‘행복 나눔 음악회’는 음악회를 접할 기회가 적은 주민들을 대상으로 클래식 문화를 전파하고, 지역 사회에 나눔을 실천하기 위해 시작됐다. 2010년부터 서울시 강남구청과 협력해 매년 개최되고 있다.

이날 행사에는 강남구의 10개 복지관에서 총 150여명의 관객이 참석했으며, 1부 음악회 공연과 2부 오찬 순으로 진행됐다.

강수정 소프라노, 김종표 바리톤, 김기환 바이올리니스트, 성우경 피아니스트가 ‘Salut d’Amore(사랑의 인사)’, ‘투우사의 노래’, ‘살짜기 옵서예’, ‘신촌’, ‘아리랑’ 등 전통 가곡들과 ‘리베르탱고’, ‘Volare(날아라)’ 등 쉽게 따라 부를 수 있는 클래식과 뮤지컬 주제곡들로 공연을 펼쳤다. 또한 공연자는 각 곡마다 알기 쉬운 해설을 덧붙여 관객들의 이해를 도왔다.

강덕영 이사장은 공연 전 인사말을 통해 “우리가 일상에서 느끼는 작은 행복들이 모이면 큰 행복으로 돌아온다”며 “이번 행복 나눔 음악회를 통해 작지만 큰 행복을 느끼며 나눔을 통해 모두가 행복한 사회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최아정 기자  ys1547@kakao.com

<저작권자 © 헬스프레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아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