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의료
인천성모병원, ‘치매 환자 웰다잉’ 위한 정책기반 조성 세미나 개최

가톨릭대학교 인천성모병원(병원장 홍승모 몬시뇰)은 오는 14일 인천광역시의 치매 환자 웰다잉(Well-Dying)을 위한 정책기반조성 세미나 ‘함께 준비하는 마지막 여정’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세미나는 인천시 광역치매센터와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 권역호스피스센터가 공동으로 주관한다.

치매 환자 웰다잉에 관심이 있는 유관기관 종사자와 지역 주민을 대상으로 하는 이번 세미나는 ▲인천시 치매 환자 말기돌봄 현황(윤세희 인천광역치매센터 사무국장) ▲치매 환자와 생애 말기 돌봄 : 연명의료결정제도와 호스피스(김대균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 권역호스피스센터장) ▲생애 말기 돌봄 : 가족돌봄사례 중심으로(박중철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 가정의학과 교수) 발표가 진행될 예정이다.

세미나는 온라인 신청서(https://forms.gle/sBZvQZpwYnKozWLx7)를 작성한 신청자에 한해 참석이 가능하다. 문의는 인천광역치매센터 교육연구팀(032-472-2029)과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 권역호스피스센터(032-280-6227)로 가능하다.

김창휘 기자  prmco@naver.com

<저작권자 © 헬스프레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창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