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제약
동성제약 ‘이지엔’, 4년 연속 올해의 브랜드 대상MZ세대 등 소비자 고객 니즈 적극 반영…염모제 부문 수상

동성제약(대표 이양구)의 셀프 헤어 스타일링 브랜드 ‘이지엔’이 4년 연속 ‘2023 올해의 브랜드 대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고 8일 밝혔다.

2023 올해의 브랜드 대상’ 시상식은 지난 7일 신라호텔 다이너스티홀에서 진행됐다. 올해 국내 소비자 37만여명이 투표에 참여한 것으로 집계되며 동성제약 이지엔은 2020년부터 2023년까지 4년 연속 염모제 부문 수상을 차지해 염모제 시장에서 확고한 입지를 재확인했다.

이지엔은 올해 6월, 베스트셀러 ‘푸딩 헤어 컬러’를 리뉴얼 출시하며 컬러와 기능 모두 개선된 제품을 선보였다.

특히 MZ 세대 소비자들의 니즈를 파악하기 위해 대규모 설문조사를 실시하는 등 피드백을 적극 반영한 제품을 기획해 긍정적인 반응을 얻었다.

더불어 유명 뷰티 크리에이터 및 인플루언서와 협업하며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이고, 공식 서포터즈 ‘이지에디터’ 활동을 전개하는 등 MZ 소비자의 관심도를 집중시켰으며 그 결과 4년 연속 수상이라는 성과를 거뒀다는 설명이다.

이날 수상자로 참석한 동성제약 국제 전략실 나원균 실장은 “동성제약은 창립 66년 된 제약사로 유명 염모제 제품들을 탄생시킨 대한민국 염색명가”라며 “특히 이지엔의 경우, MZ 직원들의 힘으로 만들어낸 브랜드인데 이런 노력에 보답하듯 MZ 소비자의 많은 사랑으로 4년 연속 수상하게 돼 매우 뜻깊다”고 전했다.

또한 “국내외 글로벌 시장에서의 인지도 역시 꾸준히 높여나가 대한민국 대표 염색약 브랜드로 성장할 수 있도록 총력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최아정 기자  ys1547@kakao.com

<저작권자 © 헬스프레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아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