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제약
한국신뢰성보증연구협동조합-한국생명기술연구조합. 업무 협약전임상 연구 인프라 구축 및 확대 위한 업무협력 강화

한국신뢰성보증연구협동조합(이사장 최연식)과 한국생명기술연구조합(이사장 박미영)이 14일 국내 전임상시험 연구인력 인프라 확대를 위한 양 기관 협력지원 체제 구축을 위해 업무협력 협약식을 가졌다.

이날 협약식에는 보증연구협동조합에서 최연식 이사장, 김은영 국제위원장, 이성권 사무국장이 참석했으며 기술연구조합에서는 박미영 이사장, 한상섭 아카데미 원장, 김기모 본부장이 참석했다.

양측은 업무 협약을 통해 ▲보증연구협조와 기술연구조합이 개최하는 컨퍼런스 등의 공동개최 ▲GLP 전임상시험 운영인력의 전문성 향상을 위한 상호 협력 등을 적극 추진 ▲이상의 공조활동을 바탕으로 양측의 전문성을 십분 활용한 국내 전임상 전문인력의 체계적 양성으로 감염병 연구 역량 향상에 기여한다는 계획이다.

보증연구협동조합의 경우 그동안 GLP, GMP 등 의약품 개발 과정에서 필수적인 신뢰성보증 연구정보교류 및 제공, 교육 프로그램 운영, 국내외 규제기관의 정보교류, 신뢰성 보증 인력양성을 수행해 왔다.

기술연구조합은 연구 및 산업현장형 감염병 전임상 전문연구인력 양성, 치료제 및 백신 개발에 필수적인 전임상, BL3 활용‧지원인력을 육성하고, 감염병 대응 혁신 플랫폼 구축, 비임상 생태계 조사‧분석, 감염병 연구혁신 생태계 조사분석 활동 등을 추진해 왔다.

보증연구협동조합 최연식 이사장은 “양 기관의 협력을 통해 국내 전임상 전문인력 양성의 획기적인 전기가 마련됐으며 양 기관의 인프라와 교육역량 등 강점을 잘 활용해 국내 전염병 전임상 전문인력의 양성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기술연구조합 박미영 이사장은 “보증연구협동조합과의 협력은 국내 전임상 전문인력 양성 시너지 효과가 매우 클 뿐 아니라 신뢰성 보증 연구 정보 교류, 교육 프로그램의 상호 교류를 통해 국내 독성 및 감염병 전임상 전문 연구인력 양성에 큰 도움이 될 것” 이라고 강조했다.

 

최아정 기자  ys1547@kakao.com

<저작권자 © 헬스프레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아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