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제약
디엑스앤브이엑스, 통합형 동반진단 개발 서비스 론칭차별화된 동반진단 제품과 서비스로 시장 공략 계획

디엑스앤브이엑스(DXVX)는 유전자 패널을 활용한 통합형 동반진단 서비스를 출시, 동반진단 시장에 진출한다고 18일 밝혔다.

동반진단(Companion Diagnostics, CDx)이란 특정 약물이 환자에게 효과가 있을지 미리 알아보는 진단기법으로, 지난 2014년 美 FDA가 임상시험에서 동반진단 활용을 권고하고 신약개발과 동반진단에 대한 의무화 가이드라인을 발표한 바 있다.

신약개발에 동반진단을 접목할 경우 신약개발 성공률을 3배 증가시키고, 개발비용을 1/3로 감소시키는 등의 장점을 가지고 있다.

이에 따라 항암제 등 신약개발을 하는 국내외 다수의 제약사들이 개발 초기부터 임상 및 상업화 단계까지 진단회사와 공동으로 타겟 바이오마커에 대한 동반진단을 개발하고 있다.

디엑스앤브이엑스는 유전체 분석 기술에 대한 노하우를 활용해 NGS, FISH, PCR 등 현존하는 다양한 동반진단 분석 기법을 아우르는 통합형 동반진단 트렌드를 주도하고, 차별화된 동반진단 제품과 서비스로 시장을 공략하겠다는 계획이다.

디엑스앤브이엑스는 40만건 이상의 임상 유전체 분석 데이터를 활용한 AI 기반 디지털 DB 시스템과 검증된 PCR 및 면역진단 키트의 개발과 제작 노하우를 보유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를 통해, 동반진단시 필요한 세포조직이나 혈액 샘플 등 고객사의 요구를 반영한 맞춤형 서비스 제공이 가능하다는게 회사측 설명이다.

또한, 최근 합류한 글로벌 임상 및 RA 전문가들이 글로벌 임상 및 허가 서비스까지 포괄 반영하는 타사 대비 차별화된 통합 일체형 동반진단 개발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다.

회사 관계자는 “오랜 기간 축적된 유전체 분석 기술 노하우와 희귀질환, 암과 각종 성인병 유전체 등의 임상 분석 데이터를 기반으로 혁신적 통합 동반진단 서비스로 시장을 주도해 나가겠다”면서 “전국 병의원 네트워크 중심에서 연구소, 제약사 등으로 동반진단 서비스 영업을 확장하고, 향후 글로벌 시장으로 서비스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최아정 기자  ys1547@kakao.com

<저작권자 © 헬스프레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아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