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종합
서울시 청년들 건강한 삶 위한 건강검진 지원사업서울특별시청년활동지원센터-하나증권, 업무협약 체결

서울특별시청년활동지원센터(센터장 신소미)와 하나증권(대표이사 강성묵)은 11월 10일(금) ‘2023 하나증권과 함께하는 서울청년 건강검진 지원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진행했다.

통계청의 ‘8월 비경제활동인구 부가조사’에 따르면 ‘쉬었음’에 응답한 인구가 약 232만2000명으로 조사됐다.

이 가운데 2~30대 청년에 해당하는 인구는 약 70만명으로, 지난해 8월 대비 8만3000명이 증가한 것으로 확인됐다.

20대의 경우 ‘쉬었음’의 이유로 ‘몸이 좋지 않아서’ 항목의 응답률이 18.2%로 나타났으며, 특히 30대의 경우 30%로 가장 높은 응답률을 보였다.

서울시청년활동지원센터는 건강상 이유로 미취업 상태에 있거나 취업이 지연되고 있는 서울 청년을 대상으로 건강검진을 무료로 받을 수 있도록 제공해 건강한 쉼을 지원함으로써 진로 이행을 촉진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신소미 센터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청년의 건강한 삶을 위한 건강검진 지원 사업을 시작으로 금융, 재무, 부채 관리 등 청년에게 필요한 다양한 지원을 제공하는 좋은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며 기대감을 나타냈다.

강성묵 하나증권 대표이사는 “하나증권이 서울 청년을 지원해 청년 활력을 높일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서울시청년활동지원센터는 12월 초 서울시가 운영하는 온라인 플랫폼인 청년몽땅정보통 및 서울 청년센터 15개소를 통해 참여자를 모집할 예정이다.

하나증권×서울시청년활동지원센터 업무협약

최아정 기자  ys1547@kakao.com

<저작권자 © 헬스프레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아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