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닥터 포커스
국제성모병원, 각막이식 수술 성공각막혼탁과 수포성 각막병증 환자 2명, 각막이식 시행
[사진 설명 ] 각막이식수술 시행 중인 이훈 교수

가톨릭관동대학교 국제성모병원(병원장 김영인)이 각막혼탁과 수포성 각막병증 환자 2명에 대한 각막이식 수술을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12일 밝혔다.

가톨릭관동대 국제성모병원 장기이식센터(센터장 박제훈 교수)는 지난 2014년 개원 이후 뇌사자 간이식을 시작으로 뇌사자•생체 신장이식 등을 실시해왔으며, 각막이식은 이번이 처음이다.

국제성모병원 안과 이훈 교수팀은 지난달 29일과 지난 3일, 한 기증자(뇌사자)로부터 각막을 기증 받아 2건의 각막이식 수술을 각각 시행했다.

이번 각막이식 수술로 각막혼탁과 수포성 각막병증을 앓고 있는 두 명의 환자가 빛을 되찾았다.

수술을 집도한 이훈 교수는 “각막을 이식 받은 두 환자분 모두 현재 순조롭게 회복 중이며, 앞으로도 어둠 속에 있는 많은 분들의 새 삶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어려운 결정을 해주신 기증자분과 가족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 드린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한편, 두 사람에게 밝은 빛을 주고 떠난 기증자는 이외에도 ▲심장 ▲폐 ▲간 ▲좌우 신장을 기증해 모두 7명에게 새 삶을 선물했다. 

 

김창휘 기자  prmco@naver.com

<저작권자 © 헬스프레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창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