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제품
광동제약, 광범위 구강 질환 효과 ‘광동치올페이스트’ 출시국내 최초 ‘히노키티올’ 단일성분 페이스트제…소량 사용에도 뛰어난 효과

광동제약(대표 최성원)은 각종 구강 질환에 효능효과가 있는 ‘광동치올페이스트’를 출시했다고 30일 밝혔다.

광동치올페이스트(사진)는 국내 최초 ‘히노키티올’ 단일성분 페이스트제(치약형 잇몸약)다. 히노키티올은 편백나무에서 발견된 성분으로 항산화‧항염증‧항균‧항바이러스 작용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제품은 치은염(잇몸염)‧사랑니주위염 및 치조(이틀)농루와 같은 치주 질환의 완화뿐만 아니라, 구내염‧설염(혀염)‧입술염(구순염)에도 효과가 있어 광범위한 구강 질환에 사용할 수 있다.

또 히노키티올 성분 특유의 향에 페퍼민트, 편백향이 가미돼 사용자에게 보다 강력한 청량감을 제공한다.

1회 약 1cm(0.2~0.5g) 정도를 청결한 손가락이나 칫솔에 짜서 잇몸 또는 환부에 도포한다.

필요에 따라 1일 수회 사용할 수 있으며 일상적인 양치질에 사용 가능하다. 약국에서 구입할 수 있는 일반의약품이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통계에 따르면 국내 치은염‧치주 질환 환자수는 1900만 명에 이른다.

2020년부터 2022년 사이 연평균 3.6%의 증가율을 보인다. 2023년 한국리서치가 만 19세~64세를 대상으로 실시한 조사에서는 양치 시 잇몸출혈을 경험했다고 밝힌 비율이 63%에 달한다.

일반의약품 잇몸치료제 시장은 약 800억 규모(아이큐비아 기준, 2023)로 추산된다.

경구용 제품이 리딩하는 시장에서 치약형 잇몸약은 점유율이 25%를 돌파하며 꾸준한 성장세다. 장기적으로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어 소비자 만족도가 높다는 평가다.

광동제약 관계자는 “인구 고령화와 흡연‧음주 또는 자극적 음식을 선호하는 대중의 기호에 따라 구강 질환 발병률이 날로 증가하는 추세”라며, “차별화된 제품력을 바탕으로 소량을 사용해도 뛰어난 효과를 발휘하는 광동치올페이스트는 구강 관리의 수준을 높여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광동제약은 해당 제품에 대한 조성물 특허를 출원했다.

이와 함께 히노키티올 성분의 치주염 억제효과를 검증한 비임상 효능 연구 ‘치주염 유도모델에서의 SIRT1/NOX4 조절을 통한 히노키티올의 치료 효과’를 발표, SCI급 국제저널 ‘Antioxidants’에 게재했다.

최아정 기자  ys1547@kakao.com

<저작권자 © 헬스프레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아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