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약품정보
신라젠 SJ-600 논문, BRIC ‘한국을 빛내는 사람들’ 게재고형암뿐 아니라 전이암에도 효과 기대…조기 기술수출 논의 적극 타진

신라젠의 SJ-600 연구 논문이 생물학연구정보센터(BRIC)의 ‘한국을 빛내는 사람들(한빛사)’에 게재됐다.

이번에 추천 논문으로 선정된 것은 제1저자인 이남희 박사와 교신저자인 오근희 박사, 이동섭 교수 등이 참여한 전임상 연구 논문으로, 앞서 미국면역항암학회(SITC) 공식 학술지인 '암 면역요법 저널(JITC, Journal for ImmunoTherapy of Cancer)'에 게재된 바 있다.

논문에 따르면 SJ-600은 정맥 투여를 통해 고형암뿐만 아니라 전이암에서도 효과를 기대할 수 있고, 종양에 직접 투여하는 방식인 기존 항암 바이러스보다 적은 양을 투여해도 동일한 효과를 보인다.

실제 SJ-600 시리즈 중 하나인 SJ-607은 해당 실험에서 대조 항암바이러스보다 5분의1 이하의 적은 양으로도 동일한 항암 효과를 나타냈다.

CD55 단백질이 SJ-607 항암 바이러스의 외피막에 선택적으로 발현되고 있음을 확인했으며, 항암바이러스의 혈청 내 안정성도 500% 이상 개선됐다.

SJ-600을 투여했을 때 바이러스에 대한 항체는 형성됐지만, 바이러스가 암세포를 감염시키고 사멸시키는 것을 방해하는 중화항체에 대한 내성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중화항체로 인한 항암바이러스의 효능 감소가 없다는 의미로, 반복 투여가 가능해 항암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다고 연구진은 설명했다.

신라젠 관계자는 “신라젠의 항암바이러스 후보물질 SJ-600 시리즈의 연구 논문이 BRIC ‘한국을 빛내는 사람들’에 추천 논문으로 선정된 것을 고무적으로 생각한다”며 “조기 기술수출 논의도 적극적으로 타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아정 기자  ys1547@kakao.com

<저작권자 © 헬스프레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아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