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의료
이경희 인천성모병원 부팀장, 인천광역시장 표창

 

이경희 가톨릭대학교 인천성모병원 인공신장실 부팀장(간호사)이 최근 인천광역시간호사회 주최 ‘2023년 인천광역시 간호사의 날’ 기념식에서 인천광역시장 표창을 받았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수상은 연간 2만3000건이 넘는 투석환자 간호로 지역사회 건강 증진에 기여하고, 코로나19 등 힘든 여건의 의료현장에서 전문적이고 체계적인 의료서비스를 제공해 국민 보건 향상에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받아 이뤄졌다.

이경희 부팀장은 1989년도 가톨릭대 성모자애병원(현 인천성모병원) 근무를 시작으로, 투석환자 치료에 앞장서 왔고 팀원들을 아우르는 리더십으로 간호사들의 모범이 되고 있다.

이경희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 인공신장실 부팀장은 “이번 표창은 매일 현장에서 같이 고생하는 간호사들과 함께 받은 상이라고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환자를 최우선으로 최선의 간호서비스를 제공해 지역사회 발전에 보탬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김창휘 기자  prmco@naver.com

<저작권자 © 헬스프레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창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