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의료
리스베트라나 인천성모병원 국제진료팀 코디네이터, 인천광역시장 표창
<리스베트라나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 국제진료팀 코디네이터(사진 오른쪽 두 번째)]>

 

가톨릭대학교 인천성모병원(병원장 홍승모 몬시뇰)은 리스베트라나 국제진료팀 코디네이터(책임)이 최근 인천광역시, 인천관광공사 주최 인천 하버파크호텔에서 열린 ‘2023하반기 인천 의료관광 정례회의’에서 인천광역시장 표창을 받았다고 26일 밝혔다.

리스베트라나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 국제진료팀 코디네이터는 인천시와 협력해 외국인 환자 유치 등 지역사회 의료관광 활성화에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자로 선정됐다. 리스베트라나 책임은 카자흐스탄 국적으로 2018년부터 인천성모병원 국제진료팀에서 코디네이터로 근무하고 있다. △해외 마케팅 및 중증외국인 환자 유치 △인천관광공사 인천의료관광 홍보단 사업참여 △외국인 환자 우수유치의료기관 선정 기여 △지방자치단체 코디네이터 양성 교육 강사 출강 등 다양한 활동으로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또한 한국어-러시아어 통번역과를 졸업한 원어민으로 러시아권 내원객들이 모국어로 의료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체계적인 프로세스를 통해 만족도와 신뢰도를 높이고 있다.

리스베트라나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 국제진료팀 코디네이터는 “환자들을 보살펴야 한다는 사명감 아래 맡은 바 역할을 했을 뿐인데 큰 상을 받게 돼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외국인 환자들의 의료서비스 질 향상을 위해 접근성과 편의성을 높이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김창휘 기자  prmco@naver.com

<저작권자 © 헬스프레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창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