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의료
故 전봉순 여사 가족, 인천성모병원에 3000만 원 기부

 

가톨릭대학교 인천성모병원(병원장 홍승모 몬시뇰)이 본원 뇌병원에서 입원 및 치료를 받았던 고(故) 전봉순 여사의 유가족이 소아·청소년 환자를 위해 기부금 3000만 원을 전달했다고 2일 밝혔다.

고 전봉순 여사의 유가족은 “고인은 뇌병원과 재활치료팀에서 입원과 치료를 받으며 인천성모병원 교직원들에게 많은 위로를 받으셨다”면서 “항상 베풀고 나눔을 실천하며 살았던 분으로 그분의 뜻에 따라 도움이 필요한 곳에 쓰이길 바라는 마음에 기부하게 됐다”고 뜻을 전했다.

홍승모 몬시뇰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 병원장은 “전봉순 여사와 유가족분들의 따뜻하고 진심 어린 마음이 잘 전달될 수 있도록 소중히 사용하겠다”며 “앞으로도 병원을 찾는 환자에게 최선을 다하고 책임과 역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창휘 기자  prmco@naver.com

<저작권자 © 헬스프레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창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