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제품
대원제약, 어린이용 감기약 ‘콜대원키즈’ 새 광고 론칭부뫼의 마음까지 챙긴다는 핵심 메시지 ‘Mom을 위해 맘을 다해’ 전달

대원제약(대표 백승열)이 어린이용 짜 먹는 감기약 ‘콜대원키즈‘의 새로운 광고를 선보인다고 19일 밝혔다.

새 광고의 핵심 메시지는 아이가 아프면 함께 아프고 아이가 웃으면 함께 웃는 부모의 마음까지 챙긴다는 뜻에서 ‘Mom을 위해 맘을 다해‘로 정했다.

영상에선 아이가 아프다는 유치원 선생님의 연락에 걱정 어린 마음으로 한달음에 달려가는 엄마, 깊은 밤 아픈 아이가 잘 자고 있는지 불안한 마음으로 아이의 방을 확인하며 이불을 덮어 주는 아빠, 아프던 아이가 낫자 웃음꽃이 피어나는 가족의 모습을 감동적으로 담았다.

아픈 아이를 걱정하는 부모들의 곁에 언제나 콜대원키즈가 함께 한다는 내용으로, 부모의 입장에 서서 이들을 응원하는 메시지를 담아내 아이를 키우는 부모들의 공감을 얻고 있다.

또한 아이들의 증상에 따른 제품 컬러와 등장 인물들의 의상 컬러를 통일시킨 미장센으로 자연스럽게 증상별로 구분된 제품을 떠올릴 수 있도록 했다.

콜대원키즈는 파우치 형태 제품의 휴대성 및 복약 편의성, 증상별로 색깔을 구별한 제품의 높은 식별력 등의 장점으로 2022년 기준 출시 5년 만에 어린이 감기약 시장 점유율 1위를 차지했으며, 이후 계속해서 성장세를 유지하고 있다.

대원제약 관계자는 “어린이를 위한 약이지만 ‘엄마의 마음까지 치료되는 신기한 약‘이라는 광고 속 카피처럼 아이의 건강과 부모의 마음을 함께 살피는 제품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며 “새 광고 론칭을 기념해 ‘힐링맘 사진 공모전’을 준비 중이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최아정 기자  ys1547@kakao.com

<저작권자 © 헬스프레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아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