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강형범 인천성모병원 팀장, 복지부 장관 표창… 외국인 환자 유치 활성화 공로

가톨릭대학교 인천성모병원 국제진료센터 강형범부팀장이 최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2023 메디컬코리아 글로벌 헬스케어 유공 포상’ 시상식에서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보건복지부가 주최하고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이 주관한 ‘2023 메디컬코리아 글로벌 헬스케어 유공 포상’은 한국 의료 해외 진출 및 외국인 환자 유치 활성화 등 글로벌 헬스케어 활성화에 기여한 공이 큰 단체 및 개인의 공로를 격려하고 글로벌 헬스케어 산업 활성화를 도모하고자 제정된 정부포상이다.

강형범 부팀장은 인천시 외국인 환자 유치 활성화 공로뿐만 아니라 ▲인천광역시, 인천관광공사 지원사업 적극 참여 ▲해외 나눔 의료 활동 ▲국외 의료기관 의학자 초청 연수프로그램 진행 ▲카자흐스탄 화상상담센터 개설 ▲전문인력양성 교육 등을 진행했다. 또 인천의료관광 실무협의회 회장과 인천국제의료협의회 홍보위원장을 역임하며 물심양면으로 지역 외국인 환자 유치를 위해 노력했다.

강형범 부팀장은 “세계적인 코로나 팬데믹 기간 중에도 지속적인 지원과 응원을 해주신 많은 병원 교직원분들과 어려운 여건하에서도 외국인 환자 유치지원 사업에 도움을 주신 인천광역시, 인천관광공사 관계자분들에게도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앞으로 대한민국 우수한 의료를 세계에 알리고 외국인 환자분들의 진료만족도를 높이는 데 더욱 노력하겠다. 힘든 시기 함께 고생한 국제진료센터 팀원들과 영광을 함께 하고 싶다”고 수상소감을 전했다.

이정희 기자  prmco@naver.com

<저작권자 © 헬스프레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